이전

올라펫 뉴스 보기

1개월 전

조승우, 안락사 앞둔 유기견 입양 “경남 보호소까지 직접 방문”

국민일보

배우 조승우가 안락사를 앞두고 있던 유기견을 입양했다.

경남 고성군 유기동물보호소는 22일 SNS에 여러 장의 강아지 사진을 올리고 “50번(관리번호) 아이는 배우 조승우님이 입양하셨다”고 알렸다.

보호소는 “이 유기견은 보호소에 있을 동안 사고 한 번 안 치고 애교도 많고 사람 손도 잘 타고 순한 데다가 사람을 좋아하는, 정말 사랑해주지 않을 수 없던 아이”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이 아이는 보호소에 오래 있었단 이유로, 또 몇 번의 홍보 글로도 문의가 오지 않았다는 이유로 안락사 명단에 올랐다”며 “예정대로라면 임보자(임시보호자)님 댁으로 이동할 예정이었지만 아이에게 뜻밖의 입양자분이 나타나셨다”고 했다.


이어 “50번 아이의 보호자는 배우 조승우씨”라고 밝혔다. 조승우는 직접 보호소를 방문해 유기견을 입양했으며, 다른 유기견의 이동 봉사까지 도운 것으로 전해졌다. 보호소는 “지난해 9월부터 이 아이에게 문의를 몇 번씩 주셨던 분인데 안락사 명단이 뜨고 아이가 계속 생각나서 결정하셨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보호소는 “사진과 영상을 보시다시피 아이 너무 잘 지내고 사랑받고 있다”며 “근황이 궁금하시면 이렇게 가끔 올려드리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박수현 인턴기자

다른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