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영상

10년 만에 사람과 산책하는 강아지

영상정보

진돌이보다 더 열악한 환경에서 아주 짧은 줄에 묶인채 평생을 보내야 하는 아이...
진돌이 집을 지어주고 돌아가는 어느 날 이 아이들을 생각하니까 너무 불쌍해서 못 참겠더라고요.
그래서 그랬는지 주인 할아버지한테 산책을 시켜주고 싶다고 말할 용기가 생겼고, 그 다음 주에 운좋게 주인 할아버지를 만날 수 있어서 산책을 시키고 싶다고 얘기했습니다. 다행히도 몇집도 갔다 주고 목줄도 바꿔주고 간식도 주고 그런걸 기억하셨는지 흔쾌히 그러라고 하시더라고요.
그래서 이렇게 편의점 강아지들 산책을 시킬 수 있게 되었습니다.

어미개 이름은 '샤니'이고 나이는 10살이라네요 나이가 생각보다 많아서 굉장히 놀랐습니다.
10년간 살면서 목줄이 풀린채로 돌아다닌 적은 있었겠지만 사람과의 산책은 아마 처음이 아닐까 싶습니다.

제가 편의상 호칭을 편의점 강아지라고 했지만 실제 편의점이 주인은 아니고요. 주인은 아주 나이가 많으신 할아버지인데 거동도 많이 불편하시고 정신도 약간 흐릿하신 것 같더라고요,
그래서 혹시나 주인 할아버지를 욕하거나 비난하지 말아주세요. 젊은 사람들이야 최근엔 인식이 많이바뀌었지만, 할아버지 세대는 그런 인식이 전혀 없었으니까요, 넓은 아량으로 이해해주세요. 감사합니다.^^

따뜻한 손길에 감동하게 돼요

작은 관심이 아이들을 행복하게 만듭니다

댕댕이와 유대감을 쌓는 방법

우리 아이와 더 많이 교감해요!

<진돌이TV> 영상 더 보기

1M의 삶, 공장개 진돌이에게 자유를

최신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