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올라펫 포스트

사료 두 알에
변해버린 포메라니안

엄마는 컵에 사료를 담다가, 갑자기 조금씩 덜어냅니다.

클릭만으로 유기동물에게 사료가 기부됩니다.
하루 한 번의 클릭으로 기부에 동참하세요.

더 덜어서 컵에는 두알 밖에 안 남았음 ㅋㅋㅋ

사료를 들고 댕댕이에게 다가가 보니, 웃으면서 기다리고 있어요!

밥그릇에 사료를 덜어주니, 사료를 바라보며 얼음이 되어버린 댕댕쓰...

그리고선 단단히 화난 표정으로 바라봅니다.

장난기 발동한 엄마! 영상으로 함께 보시죠! 이 둘의 케미 귀여워요 정말 ㅋㅋㅋㅋ

  역시 먹는 거로 장난치면 화낼 만 하죠!

댕냥이가 좋아하는 연어 생선🐟

연어 간식부터 흰살 생선 먹방까지!

최신 동영상

반려동물 최신 뉴스

올라펫 최신 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