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올라펫 포스트

잘못한 거 알고
고개 들지 못하는 허스키

주인은 뜯긴 자신의 슬리퍼를 보고, 허스키 강아지 '마야'에게 질문합니다.

클릭만으로 유기동물에게 사료가 기부됩니다.
하루 한 번의 클릭으로 기부에 동참하세요.

"마야, 이게 무슨 일이니..?" 하자마자 고개 돌려보리는 마야 ㅋㅋㅋㅋ 잡았다 요놈. 너가 바로 범인이구나!!! ㅋㅋㅋㅋ

"무슨 일이 있던 거야"라고 묻자 자리를 아예 피해버립니다. 소파로 올라가서 고개를 푹 숙여버림 ㅋㅋㅋㅋ

영상으로 보면 더 귀엽고 웃겨요!

강아지는 누가 범인인지 알기 쉬운 것 같아요 ㅋㅋㅋ 그래서 더욱 사랑스럽지 않나요? :)

댕냥이가 좋아하는 연어 생선🐟

연어 간식부터 흰살 생선 먹방까지!

최신 동영상

반려동물 최신 뉴스

올라펫 최신 포스트